김도종 총장 형제들, 모친 조의금 5,000만원 원광대 발전기금으로 기탁

Categories: 발전기금 뉴스

– 대학원에서 ‘박중원 장학금’으로 조성해 활용 –

원광대학교 김도종 총장을 비롯한 형제 및 가족들이 지난 8월 22일 열반한 모친(사진 / 량타원 박중원 정사) 조의금을 원광대 발전기금으로 기탁했다.

최근 모친의 49재를 마친 김도종 총장과 가족들은 모친의 평소 뜻에 따라 후학 양성을 위한 기금으로 5,000만 원을 원광대에 기탁했으며, 대학은 이 기금을 대학원 활성화를 위하여 김도종 총장 모친 이름을 딴 ‘박중원 장학금’으로 조성해 외국인 유학생들을 지원할 계획이다.

김도종 총장은 “비록 적은 금액이지만, 앞으로 오랜 기간 어머님의 뜻을 기리는 기회가 될 것 같다”며, “대학원 유학생 유치에 활기를 불어넣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”고 말했다.